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6 오후 08:54: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울산지역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서울 손님 등 공모 선정작 촬영 이어져
12월 개최하는 울산국제영화제 프레 페스티벌 상영 예정
지역 경제 활성화 및 관광지 홍보 기대
영남도민일보 기자 / yndm1472@nate.com입력 : 2020년 09월 25일(금) 08:50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주)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기자 =     울산시는 ‘울산국제영화제 공모 선정작 제작 지원사업’에 선정된 26개 작품 중 10개 작품이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공모 선정작 제작 지원사업‘은 미래의 영화인을 꿈꾸는 학생들을 지원하고, 그들의 꿈을 실현할 기회의 장을 제공하고자 울산을 배경으로 하는 영화제작에 총 2억 원의 제작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7월 공모를 실시한 결과 전국에서 총 226개 작품이 접수된 가운데 전문가들의 심사를 거쳐 최종 26편이 선정됐다.

선정작들은 오는 11월말까지 제작을 끝내고 오는 12월 말에 개최하는 울산국제영화제 프레 페스티벌에서 상영할 예정이다.

이 중 ‘서울 손님’, ‘냉장고 안의 코끼리’, ‘명선도’ 등 10개 작품이 울산에서 촬영에 들어갔거나 예정이다.

지난 13일 동구의 슬도를 배경으로 촬영에 들어간 영화 ‘서울 손님’ 제작 관계자는 “처음으로 울산을 방문하였는데 산업도시로만 알고 있었던 울산이 산과 강, 바다 등 빼어난 풍광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어 너무 좋았다.”며 “앞으로 영화를 만들 기회가 있으면 또 울산에서 촬영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촬영으로 배우 및 제작진 등 총 200여 명이 10월 말까지 울산에 체류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촬영 현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발열 체크, 거리 두기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되고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작품 관계자들이 누리소통망(SNS) 등을 통해 울산 홍보를 많이 해주고 있어 관광객 유치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울산국제영화제 출품을 시작으로 향후 영화 한류를 이끄는 주역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울산국제영화제 프레 페스티벌에 대해 울산시는 현재 12월 말 개최를 목표로 기관이미지(CI)·포스터·홍보 영상 등 홍보물 제작, 개·폐막식 행사와 부대행사 진행을 위한 대행사 선정 등 착실히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영남도민일보 기자  yndm1472@nate.com
- Copyrights ⓒ(주)영남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교육 실시
서울새활용플라자 개관2주년 포럼 ..
어르신, 마스크로 이겨내시더 ! 경..
市 처분권한 환수 후 첫 특별단속“..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
대구시, 도시재생 뉴딜 시범사업 본..
엄태항 봉화군수후보 긴급 기자회견
새롭게~힘차게~다시 시작하자!
봉화 환경미화원 새출발 꿈, 안타깝..
소백산 국립공원 야영장 앞 건축공..
최신뉴스
울진해경, 겨울철 해양사고대비 지..  
제32회 아산상 자원봉사상에 평생..  
포항시의회 제279회 제2차 정례회 ..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2020년 경상..  
경북도의회 교육위원회, 이틀간 도..  
양남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  
수험생 여러분 힘내세요!  
태안해경, 코로나19 복무지침 거듭..  
김천중앙고등학교 김천혁신도시로 ..  
경북 초등학교, ‘학생 중심 미래..  
경북도, 한국기자협회와 손잡고 가..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소방차 길 ..  
봉화서,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한‘..  
봉화사과 대만 수출 첫 선적식  
봉화군, 마을활동가 양성교육 입문..  
인사말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상호: (주)영남도민일보 / 주소: 경상북도 영주시 광복로 3 / mail: yndm1472@nate.com
Tel: 054-701-1544 / Fax : 054-701-157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