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0 오후 07:31:4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합천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합천박물관 ․ 국립일제강제동원역사관 공동 특별기획전 개최
강제동원 공유하기, 아픔을 간직한 그날의 기억 展
영남도민일보 기자 / yndm1472@nate.com입력 : 2019년 08월 07일(수) 11:20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주)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기자 =     합천박물관은 국립일제강제동원역사관과 공동으로 2019년 8월 12일부터 10월 31일까지 합천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강제동원 공유하기, 아픔을 간직한 그날의 기억> 특별기획전을 개최한다.

이번 특별기획전은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우리 민족이 일제 식민지하 침략전쟁의 수단으로 강제 동원되어 겪었던 정신적 ․ 신체적 ․ 경제적 참상을 알리고자 기획되었다. 개막식은 오는 8월 12일 오후 2시에 합천박물관 대강당에서 열린다.

이번 특별기획전이 열리는 합천은 ‘한국의 히로시마’라고 불릴 정도로 강제 징용에 의한 원폭피해자가 많은 지역이다.

일제강점기의 역사자료를 조사․전시하고 있는 국립일제강제동원역사관의 자료들을 이 곳 합천에서 전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기획전은 일제강점기에 우리 민족이 강제 동원된 배경, 한반도 수탈과 강제동원의 내용 및 구체적 유형과 지역, 그리고 해방 후 귀환과 피해자를 위한 노력 등에 대한 내용으로 구성된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 지금까지 일반에는 공개되지 않았던 강제 동원 자료와 새롭게 수집된 유물들이 선보여져 강제동원의 실상을 잘 알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합천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기획전은 한국 대법원이 일제에 의해 강제 동원되었던 분들이 당시 강제 동원시킨 전범기업 신일철주금과 후지코시에 대해 추가 소송을 할 수 있도록 한 것에 일본이 경제적 보복을 단행한 이 시점에 더욱 의미 있는 전시회가 될 것으로 생각된다.”고 전했다.

또한 개막식이 끝난 후에는 ‘일제의 통치와 강제 동원 역사’라는 주제로 대성동고분박물관 하유식 강사의 특별강연이 있을 예정이다.
영남도민일보 기자  yndm1472@nate.com
- Copyrights ⓒ(주)영남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통주 및 천연발효식초 교육’ ..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교육 실시
市 처분권한 환수 후 첫 특별단속“..
시민은 뒷전 영주시 실내수영장 민..
봉화군, 치수사업 추진평가 우수기..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
엄태항 봉화군수후보 긴급 기자회견
새롭게~힘차게~다시 시작하자!
영주시 풍기읍, 본인 차량으로 눈 ..
박완서 2018년 영주시장 출마선언
최신뉴스
일본 수출규제 조치에 따른 기업체..  
스포츠 명품도시 천년고도 경주서 ..  
경상남도, ‘소방차 길 터주기’ ..  
경남미래 2040 포럼’ 준비단 구성..  
꿈의오케스트라 포항 <경상권 합동..  
포항시 북구보건소, 송라면 건강마..  
새로운 교육정책 개발로 2020 경북..  
장경식 도의회의장, 현충원 및 소..  
경상북도의회, 제310회 임시회 열..  
군위군 여성평생교육대학과 함께 ..  
성주군 벼 첫 수확, 나눔을 알리는..  
경북도, 한국관상어품평회서 2년 ..  
경북도, 도내 불법투기‧방치..  
영주署, 「음주안돼!」방향제를 이..  
자양면 운주산골 시민 노래자랑 및..  
인사말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상호: (주)영남도민일보 / 주소: 경상북도 영주시 영주로 198 / mail: yndm1472@nate.com
Tel: 054-701-1544 / Fax : 054-701-157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