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9-23 오전 08:30: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영양/봉화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봉화 환경미화원 새출발 꿈, 안타깝게도 비보로 전해와
고기훈 기자 / yndm1472@nate.com 입력 : 2020년 07월 08일(수) 00:44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주)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고 기훈 기자 =    지난 6월 30일 봉화군 소재 B환경서비스 소속 김모씨(50)는 퇴사 후 4일째 되던날 7월4일 뇌출혈로 쓰러져 사망했다는 비보가 전해져 주민 모두가 안타가워 하고 있다.

고인 김모씨(50)는 15년간 B환경서비스에 근무해 왔으며 근면 성실하고 배려심이 깊은 동료였고 또 슬하에 1남3녀를 두고 아내와 화목한 가정을 이룬 한 가정의 가장 이였다.

B환경서비스 퇴사 후 새로운 직장을 구하고 새로운 출발을 준비하고 있었지만 불행하게도 운명을 달리해 가족과 지인 친구 동료들의 마음을 더욱더 울리고 있다.

고인 김모씨(50)는 최근 전 직장동료에게 B회사에 대한 부당함을 이야기 했고 (업무과다, 사내 집단따돌림, 업주의 횡포, 민노총 관련) 등 더이상 버티기 힘들다 다른일자리 알아봐야겠다 처자식 먹여 살려야 하는데 걱정이다, 라는 이야기를 자주 했다고 한다.

지난 1월부터 청소 보직이 변경되 퇴사 직전까지 6개월간 봉화읍 시가지 가로청소를 리어카를 끌고 혼자서 계속했다고 한다.

또 도로 유형에 따른 상황 변화, 청소이동, 화장실이용, 등 회사로 전화 문자 보고 해야 했고 자신의 청소구역에 민원이 발생하면 회사에 시말서를 써서 제출해야 하는 압박감을 가지고 일 해온 것이 녹취록에 나타나고 있다.




유가족 입장은 B환경서비스를 퇴사한 직후 사망하여 사망의 직접요인은 찾기 어렵지만 B환경서비스 회사와 관련하여 부당한 대우와 가혹행위를 받았다는 직장 동료들의 말과, 고인 김모씨(50)의 녹취파일을 근거로 전문가와 관할경찰서에 수사의뢰 및 국민청원 을 할 것이다˝ 라고 말했다.
고기훈 기자  yndm1472@nate.com
- Copyrights ⓒ(주)영남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통주 및 천연발효식초 교육’ ..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교육 실시
서울새활용플라자 개관2주년 포럼 ..
어르신, 마스크로 이겨내시더 ! 경..
市 처분권한 환수 후 첫 특별단속“..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
대구시, 도시재생 뉴딜 시범사업 본..
엄태항 봉화군수후보 긴급 기자회견
새롭게~힘차게~다시 시작하자!
봉화 환경미화원 새출발 꿈, 안타깝..
최신뉴스
안동시,『새뜰 Village Dream-UP ..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산림교육프로..  
이철우 도지사, 예천시장에서 추석..  
전국리사이클센터 클린세탁기 1천..  
봉화군, 추석맞이 주요도로 일제정..  
트루파인더, 봉화군에 이웃돕기 쌀..  
군민 생활 편의와 안전 살펴본 제2..  
영양 남영양농협 석보지점 농가주..  
휴천2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나눔..  
영주문화의거리 상인회, 영주1동지..  
하망동 성남교회, 어려운 이웃과 ..  
영주시, ‘선비밥상 브랜드 구축 ..  
울산 석유화학산업의 미래, 노사정..  
상주시 보건소, 한의약적 1:1 비만..  
부산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Lab..  
인사말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상호: (주)영남도민일보 / 주소: 경상북도 영주시 광복로 3 / mail: yndm1472@nate.com
Tel: 054-701-1544 / Fax : 054-701-157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