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22 오전 08:24: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영양/봉화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영화『워낭소리』마지막 주인공 영면에 들다
이삼순 할머니 향년 82세(만 81세)로 별세
고기훈 기자 / yndm1472@nate.com 입력 : 2019년 06월 20일(목) 18:14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주)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고기훈 기자 =    독립영화의 새로운 역사를 새웠던 봉화군 상운면 하눌리 산정마을을 소재로 한 영화 『워낭소리』의 마지막 주인공인 이삼순(82)씨가 지난 6월 18일(화) 향년 82세(만 81세) 나이로 별세했다.

이삼순 할머니는 소의 주인이자 친구였던 故최원균 할아버지께서 2013년 별세하신 후 6년 만에 할아버지의 뒤를 따라 영면하였으며,

특히 누렁소는 평균 15년 정도 살지 못하지만 워낭소리의 또 다른 주인공이었던 할머니의 따뜻한 보살핌으로 40년이라는 긴 세월을 살고 지난 2011년에 봉화군 상운면 워낭소리공원에 묻혔다.

워낭소리 영화는 이충렬 감독이 봉화군 상운면 하눌리를 배경으로 처음 2009년 12월 19일 작품이 소개되었으며 우리나라 독립영화 최초로 300만에 근접한(292만) 관중이 관람하는 이변을 연출한 작품으로 이는 일반 영화 1,000만 관객과 견줄만한 괘거를 거둔 작품이다.

주인공 할아버지 故최원균씨는 2013년에 향년 85세 나이로 먼저 별세하였으며, 이번에 이삼순 할머니는 봉화군 상운면 하눌리 워낭소리공원 할아버지 무덤 옆으로 안치된다.

고인의 빈소는 봉화군 봉화읍에 소재한 봉화해성병원 장례식장이었고, 발인은 6월 20일(목) 오전에 진행되었다.
고기훈 기자  yndm1472@nate.com
- Copyrights ⓒ(주)영남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통주 및 천연발효식초 교육’ ..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교육 실시
市 처분권한 환수 후 첫 특별단속“..
시민은 뒷전 영주시 실내수영장 민..
봉화군, 치수사업 추진평가 우수기..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
엄태항 봉화군수후보 긴급 기자회견
새롭게~힘차게~다시 시작하자!
이상돈, 명지학원․명지전문대..
영주시 풍기읍, 본인 차량으로 눈 ..
최신뉴스
태화강 국가정원, 120만 시민 노력..  
시민이 공감하는 도시농업 활성화 ..  
부산에 활력을 불어넣을…청년을 ..  
태풍 다나스도 꺾지 못한 대구치맥..  
2019 서울시 안전상' 후보 추천해..  
서울-인천-경기, 정부에 감염병 의..  
문경시, 상주 지진발생에 따른 문..  
포항시 위생등급제 인증업소 관광..  
포항시, 북방진출을 선도해 나갈 ..  
제4회 구미시장배 장애인 탁구대회..  
김상조, 홍정근 경상북도의원, 우..  
박창석 위원장의 남다른 열정과 성..  
경주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유..  
경주시보건소, 주민자치센터(복지..  
봉화군, 분천 한여름 산타마을 개..  
인사말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상호: (주)영남도민일보 / 주소: 경상북도 영주시 영주로 198 / mail: yndm1472@nate.com
Tel: 054-701-1544 / Fax : 054-701-157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