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21 오후 06:05: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숍 … 양국간 미래혁신 파트너십 구축
글로벌 지식정보 연계활성화 프로그램(Global Expert Mission)을 통한
한․영간 첨단소재에 대한 비즈니스 및 연구개발로 양국간 협업체계 구축
박정미 기자 / yndm1472@nate.com입력 : 2018년 03월 21일(수) 20:48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영남도민일보] 박정미 기자 =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21일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에서 경산시와 주한영국대사관 공동주최로 Innovation UK’s Global Expert Mission팀과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 다이텍연구원, ㈜티포엘, ㈜스탠다드 그라핀 등 국내외 산․학․연․관 전문가 35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숍」을 개최했다. Innovate UK, Knowledge Transfer Network

이번 워크숍은 급변하는 글로벌 첨단소재분야의 동향을 살피고 첨단소재에 대한 협업을 통해 양국의 이익과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로 Session1.에서는 한국의 첨단소재 산업 및 지원정책 소개, Session2.에서는 산업계 지원을 위한 Innovate UK, Knowledge Transfer Network(KTN) 등 영국 정부의 국제협력 및 지원정책 소개, Session3.에서는 양국 참여 기관/기업 간의 상호협력 방안 토의 및 결과발표 순으로 진행되었다.

첨단소재산업은 현 정부의 국정과제인 “고부가가치 창출 미래형 산업”중의 하나로 대구경북 지역은 첨단섬유소재(탄소 등), 나노소재, 수송용 부품 등 부품소재 산업이 특화되어 있으나 ICT, 제조공정 자동화, 빅데이터를 활용한 융복합 생산성은 선진국에 비해 취약한 실정으로 국가의 체계적인 육성지원이 필요한 사업이다.

한편, 경산시는 지난 12월 영국 AMRC 본원과 AMRC Asia센터 설립에 관한 MOA를 체결해 첨단 신소재 분야의 기술개발지원, 첨단제조공정지원과 인력양성사업, 세계적인 기업과 국내 중소기업의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으며, 또한 지난 해 6월 지역거점사업으로 선정된 탄소성형부품 설계해석 및 상용화사업과 탄소협동화단지를 조성해 첨단신소재를 기반으로 한 제조업 혁신 기반을 마련해 관련 산업 육성에 역량을 기울이고 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숍」을 계기로 글로벌 지식정보 연계활성화 프로그램을 통해 최적의 투자와 혁신으로 양국간의 최적의 파트너십을 구축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정미 기자  yndm1472@nate.com
- Copyrights ⓒ(주)영남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통주 및 천연발효식초 교육’ ..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교육 실시
市 처분권한 환수 후 첫 특별단속“..
시민은 뒷전 영주시 실내수영장 민..
봉화군, 치수사업 추진평가 우수기..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
엄태항 봉화군수후보 긴급 기자회견
새롭게~힘차게~다시 시작하자!
대구시, 도시재생 뉴딜 시범사업 본..
소백산 국립공원 야영장 앞 건축공..
최신뉴스
성주군 금수면, 체납세 징수 및 인..  
중부해경청, 태안에서 해양방제 역..  
포항시청소년재단,‘시장과 함께하..  
포항시 품질인증 수산물, 국내 최..  
영주선비도서관, 이상화 작가 초청..  
합천군, 농촌신활력플러스 예비계..  
청송사과, 수도권 홍보·판촉‘눈..  
창원대암고, 다들어줄 개 캠페인 ..  
21C형 멋진 부모 되기’내 아이를 ..  
신명초, 국제문화교류로 더해가는 ..  
㈜하이청 도시새댁 장학금 기탁  
경북도, 일본 수출규제 시행 3개월..  
창의적인 기념품으로 독도를 품고 ..  
영주소방서, 겨울철 화재취약대상 ..  
원폭피해 참상 재조명과 피해자 아..  
인사말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상호: (주)영남도민일보 / 주소: 경상북도 영주시 광복로 3 / mail: yndm1472@nate.com
Tel: 054-701-1544 / Fax : 054-701-157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