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4 오후 07:44: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해양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태안해경, 야간 밀물로 갯바위에 갇힌 60대 여성 극적 구조
세상 살기 힘들어 죽으려 했으나 춥고 험한 바다에 닿는 순간 두려운 마음들어’ 긴급구조 요청
영남도민일보 기자 / yndm1472@nate.com입력 : 2020년 11월 08일(일) 07:35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검은색 슈트차림의 구조대원 1명이 갯바위에 고립된 조씨에게 구명조끼를 입혀(좌) 구조정으로 이끌고 있다.(우) / 출처=태안해양경찰서
ⓒ (주)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기자 =      7일 밤 7시쯤 충남 태안군 만리포 인근 바다 갯바위에서 밀물에 갇힌 채, 세상을 비관해 자살하려던 60대 여성 조모씨가 출동한 태안해경에 극적으로 구조됐다.

조씨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태안해경 모항파출소 연안구조정은 강한 풍파에 주변 암초 산재로 더는 접근하지 못하고 구조대원 1명이 직접 입수해 조씨를 구조했다.

조금만 늦었더라도 계속해 차오르던 밀물에 갯바위가 잠겨, 빠른 물살과 너울성 파도로 조씨가 휩쓸릴 수 있는 긴박한 상황이었다.

조씨는 “살기 힘들어 소주 2병쯤 마시고 물에 빠져 죽으려 했으나, 춥고 험한 바다에 닿는 순간 갑자기 두려운 마음이 들어, 지니고 있던 핸드폰으로 신고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조 직후 조씨는 별다른 신체 이상없이 저체온증을 호소해 신변보호와 함께 육상 대기 중이던 119구급차에 곧바로 인계돼 인근 의료기관으로 후송됐다.
영남도민일보 기자  yndm1472@nate.com
- Copyrights ⓒ(주)영남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교육 실시
서울새활용플라자 개관2주년 포럼 ..
어르신, 마스크로 이겨내시더 ! 경..
市 처분권한 환수 후 첫 특별단속“..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
대구시, 도시재생 뉴딜 시범사업 본..
엄태항 봉화군수후보 긴급 기자회견
새롭게~힘차게~다시 시작하자!
봉화 환경미화원 새출발 꿈, 안타깝..
소백산 국립공원 야영장 앞 건축공..
최신뉴스
경북교육청, 지난 23일부터 고3 수..  
경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 도내 ..  
경북도의회 건설소방위, 20년도 제..  
태안해경, 민·관 합동 해안방제 ..  
12월 10일부터 공사장에 임시소방..  
‘경북 사회적경제 온라인 행복일..  
봉화군, 2020 농림어업총조사 실시  
봉화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수험생..  
봉화군, 주민강좌 풍수지리교실 수..  
봉화군, 2020년 춘양면 도시재생대..  
세상과 소통하고 꿈에 날개를 달다..  
영양군 2020년 재난대비 상시훈련  
영주시, ‘코로나19’1명 추가 확..  
영주시, ‘코로나19’ 지역확산에 ..  
영주시청공무원노동조합, 동호회와..  
인사말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상호: (주)영남도민일보 / 주소: 경상북도 영주시 광복로 3 / mail: yndm1472@nate.com
Tel: 054-701-1544 / Fax : 054-701-157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