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6 오후 08:54: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해양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추석연휴인 2일 항포구 주차된 차량 2대 하마터면 침수될 뻔
추석연휴 4일까지 대조기(大潮期)여서 바닷가 저지대 주차 침수 등 연안 안전사고 특히 주의해야
영남도민일보 기자 / yndm1472@nate.com입력 : 2020년 10월 03일(토) 06:54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추석연휴인 2일 오후 3시쯤 구매항 물양장에 주차된 승용차 1대가 해양경찰 이동조치로 침수피해를 면했다 (출처=태안해양경찰서)
ⓒ (주)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영남도민일보 기자 =     추석연휴인 9월 2일 금요일 오후 3~4시 사이 충남 태안군 고남면 구매항과 영목항 물양장에 주차됐던 차량 2대가 태안해경 구난조치로 침수피해를 가까스로 모면했다.

이날 구매항과 영목항에는 추석연휴 가족단위로 놀러온 차량들로 가득했다. 점심식사 후 관내 구매항 순찰에 나선 태안해경 영목출장소 순찰구조팀은 물양장에 주차된 수십대의 차량들을 발견하고 즉시 현장 계도 및 차량 이동조치에 나서, 차량 연락처를 일일이 확인해 연락하는 한편, 어촌계 협조로 대공 안내방송 등을 실시했다.

대조(大潮) 기간인 이날은 오후 4시쯤이 만조(滿潮)여서 저지대 주차된 차량 침수피해가 우려됐기 때문.  이 과정에서 구매항 물양장 중간쯤에 주차된 검은색 그랜저 승용차 1대는 차주 연락이 안 돼, 결국 빠르게 들어오는 바닷물 침수로 유실을 방지하기 위해 고박조치까지 이뤄졌다.

해양경찰이 연락을 20여 차례 시도했으나 통화가 안 돼 애태우던 차에 2시 50분쯤 인근 해상 유어장에서 가족과 함께 낚시하던 차주 김모씨(53세)의 아내가 대공 안내방송을 듣고 전화통화가 이뤄져 가까스로 차량 침수피해를 막았다.

차주 김씨의 핸드폰은 해상낚시 분실 우려 등으로 보관함에 진동상태로 놓아둔 상태여서 해경전화를 때맞춰 받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매항에 이어 영목항에서도 오후 3시 10분쯤 물양장에 주차된 트럭 1대가 출동한 해경 연락으로 침수피해를 모면했다.

↑↑ 추석연휴인 2일 오후 3시 10분쯤 영목항 물양장에 주차된 트럭 1대가 해양경찰 연락으로 침수피해를 모면했다 (출처=태안해양경찰서)
ⓒ (주)영남도민일보
태안해경 관계자는 추석연휴 기간 중 10월 4일까지는 물이 많이 들고 빠지는 대조(사리) 기간이어서 물양장 등 저지대 침수사고, 갯바위나 갯벌 고립사고, 익수사고 등 각종 연안 안전사고가 우려된다며 구명조끼 착용, 물때와 주변안전 수시 확인, 신고 철저 등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영남도민일보 기자  yndm1472@nate.com
- Copyrights ⓒ(주)영남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교육 실시
서울새활용플라자 개관2주년 포럼 ..
어르신, 마스크로 이겨내시더 ! 경..
市 처분권한 환수 후 첫 특별단속“..
한∙영 첨단소재 전문가 워크..
대구시, 도시재생 뉴딜 시범사업 본..
엄태항 봉화군수후보 긴급 기자회견
새롭게~힘차게~다시 시작하자!
봉화 환경미화원 새출발 꿈, 안타깝..
소백산 국립공원 야영장 앞 건축공..
최신뉴스
울진해경, 겨울철 해양사고대비 지..  
제32회 아산상 자원봉사상에 평생..  
포항시의회 제279회 제2차 정례회 ..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2020년 경상..  
경북도의회 교육위원회, 이틀간 도..  
양남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  
수험생 여러분 힘내세요!  
태안해경, 코로나19 복무지침 거듭..  
김천중앙고등학교 김천혁신도시로 ..  
경북 초등학교, ‘학생 중심 미래..  
경북도, 한국기자협회와 손잡고 가..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소방차 길 ..  
봉화서,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한‘..  
봉화사과 대만 수출 첫 선적식  
봉화군, 마을활동가 양성교육 입문..  
인사말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상호: (주)영남도민일보 / 주소: 경상북도 영주시 광복로 3 / mail: yndm1472@nate.com
Tel: 054-701-1544 / Fax : 054-701-157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